[MAME] 에스프레이드 - ESP Ra. De., エスプレイド

아케이드 / [MAME]/슈팅 2012. 6. 1. 01:51

스크린 샷

게임 치트 / 팁 / 비기 / 묘수

 

주절 주절

 오락실에서 가끔 볼 수 있었던 슈팅 게임.
 
 처음 이 게임을 보고 '와.. 저 총알들을 피할 수 있나?' 하는 호기심이 들었었습니다.
 몇 번 해보니 의외로 쉽고 재밌더군요.

 캐릭터도 기존 슈팅 게임과는 다르게 사람 그 자체가 날아다니면서 초능력으로 싸운다는 설정도
 재미있었습니다.
 특히 손 바닥 모양의 총알을 처음 봤을 때 '와 저거 장풍이다.' 라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ESP Ra.De. 에스프레이드라고 읽는다. 에스프레이드 공식 홈페이지 [http]#


1199723048_esprade.png

목차

 [-]
1 설명
2 전일기록
3 플레이어블 캐릭터 및 보스일람

1 설명 

케이브에서 1998년에 제작한 종스크롤 탄막 슈팅 게임

이전에 제작했던 도돈파치가 큼지막한 아군기 그래픽 등 '탄막 슈팅이 아닌척 했던 게임'인 데에 비하면, 본작은 본격적으로 플레이어가 작아지고, 조밀하고 느린 적탄이 화면을 가득히 메우면서 '저거 피하는거 불가능한거 아니냐'란 생각부터 먼저 하게 만드는 최초의 게임이 되었다. 

동방요요몽, 작중의 사이교우지 유유코 등, 동방프로젝트 후기작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 게임이기도 하다.

후속작은 아니지만 일부 시스템을 차용하여 형태가 비슷한 게임으로 에스프가루다에스프가루다2가 있다.

케이브 게임 중에서도 난이도가 낮은편에 속하고[1] 캐릭터를 전면적으로 내세운 게임이기에 초심자가 접근하기 쉽다. 그래픽적으로도 음악적으로도 완성도가 높아 케이브 최고의 작품으로 치는 사람도 많다. 이 게임의 특징은 서브웨폰에 의한 배율콤보와 배리어 봄 시스템.

배율콤보는 서브웨폰 히트수 + 메인샷 격파로 최대 16배까지 점수배율을 만드는 시스템으로 이것을 활용해 끊임없이 16배 점수를 유지하는 것이 목적인 시스템이다. 16배율을 만들기 위해서는 서브샷이 적기에 착탄한 순간에 메인샷으로 쏴야 한다. 사실 그저 즐기고 싶다면 이런 시스템은 '아 걍 이런게 있구나' 하는 정도로 알아두면 된다. 참고로 2P로 플레이할 경우 배율이 오래 지속되므로 스코어링 시에는 2P가 유리하다. 배율 지속 시간을 시각적으로 확인하면서 게이밍하고 싶다면 아무 버튼 + 스타트 버튼 눌러서 게임 시작할 것. 

배리어 봄 시스템은 기존의 게임들처럼 봄을 개수단위로 두지 않고 게이지 형식으로 만들어 봄의 강약을 조정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C버튼을 유지하면 배리어가 생성되는데 이 배리어는 버튼을 땔 때까지 유지되지만 그동안 봄 게이지를 계속 소비하게 된다. 또한 배리어로 적탄을 흡수하면 배리어 샷의 공격이 강력해지기 때문에 이것을 활용한 고속 클리어 역시 가능하다.

파워업의 방식이 다른 케이브 슈팅에 비해 조금 특이한데, 그냥 파워업 아이템을 먹으면 등장하는게 아니고 작은 파워업 아이템 열 다섯 개를 먹어야 파워업이 되는 형식이다. 파워업을 할 때마다 A샷의 파워 증가+B샷 발사탄수 2발 증가. 최대 4회 파워업이 가능하고, 풀 파워가 되면 그 때부터는 파워 아이템 대신 엔 아이템이 등장.
엔 아이템은 특정 적을 격파시 등장하며, 점수는 마지막으로 B샷을 겹쳐 격파한 적의 원 배율X100. 카운터가 다 차면 탄소거가 되고, 이 때 혹은 이후로 봄 게이지가 100% 미만으로 떨어지게 되면 카운터가 점차 떨어지면서 엔 아이템 대신 봄 회복 아이템이 떨어진다. 카운터가 종료되면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지만, 풀 카운터까지 필요한 엔 아이템의 개수가 100개씩 증가. 올클리어 리절트 중에 현 엔 카운터X1000이 있으니 스코어링을 한다 해도 어느 정도 봄을 써줘도 된다(..)
봄 아이템, 엔 아이템은 격파시 배율에 비례해 양이 늘어나며, 중형기와 대형기의 경우 적 기체와 겹치는 탄은 아이템으로 탄소거된다.


도돈파치 이후 본격적으로 '느리고 빽빽한 탄막'을 실현한 게임이며, 그런만큼 아군의 피탄 판정은 목부위에만 존재하므로 보고 잘 피하면 뉴타입스러워 보이는 게임플레이도 가능했다. 어디까지나 탄막슈팅이 생소했던 발매당시 이야기지만(...)

문제는 이 잘 만든 게임을 도무지 다른 기기로 이식을 안한다는 점이다. 관련 상품을 내놓는 것으로 볼 때 흑역사로 치부하지는 않는 것으로 보이지만...

최종보스의 빅장이 조금 유명할지도 모르는 게임. 

국내에 쥬얼CD로도 나왔는데 제목은 초인전기 (...) 어째 표지에 적힌 스토리가 원작과는 전혀 다르다... 주인공 3명을 특수팀으로 해 놓았다. 그 쥬얼CD는 그냥 MAME 넣어놓고 팔고 있는 것으로, 당연히 케이브의 허락을 받았을리가 없는 불법. (이런 쥬얼CD가 국내에 꽤 많다)

이 작품의 총 디자이너를 맡은 이노우에 준야는 에스프레이드를 만화화하려 시도했으나 케이브 사측의 거부로 인해, 회사를 나가 역시 자신이 디자인을 맡은 구완게프로기어의 폭풍 등의 각종 설정과 짬뽕시켜 주작의 활 이란 작품을 내놓았다.

웃긴 것은, 이 사건이 터진 한참 후인 2010년 겨울 케이브 마츠리에서 이제서야 공식 설정집을 내놓을 예정이라고.

이건 상관없는 이야기지만 대한민국 슈팅계의 레전드(안 좋은 의미로)이신 교주님께서 첫플에 4300만점을 찍으시면서 전일기록을 먹기도 했다

엔딩의 경우 2인플의 경우 구완게처럼 공통이다. 주인공 3명이 서있고 엔딩스텝롤과 함께 그동안 싸운 적들의 그림이 나온다.


3 플레이어블 캐릭터 및 보스일람 

----
[1] 물론 '케이브 게임중'에서 난이도가 낮은 편이다. CAVE계열 슈팅란에 그다지 달가워하지 않겠지만, 그래도 동방프로젝트로 예를 들자면 하드 정도의 난이도는 된다.
[2] 랜덤 스테이지이긴 하지만, 캐릭터 선택시, 특정 버튼을 눌러서 캐릭터를 선택하면 캐릭터에 따라서 스테이지의 진행순서를 고정시킬 수 있다.
[3] 부정확한 번역의 원문 사토루의 이명:覚醒し暴走する/ 펠러보이의 이명 및 보스명: 巨大戦闘ヘリ ペラボーイ


출처 : 엔하위키 - 에스프레이드

 

DownLoad - 압축을 풀면 나오는 "실행.EXE"를 더블 클릭

파일

간단
안내

게임 실행 후 "Tab" 키를 누르면 아래와 같은 메뉴가 나옵니다.


            다른 MAME버젼의 안내를 보고 싶다면 http://oldgamebox.tistory.com/11086 를 참조하세요.

정보 더 보기 / 링크

영문 위키, 일본 위키
엔하 위키

관련 게임 / 다른 플랫폼 게임

 [아케이드 / [MAME]/슈팅] - [MAME] 에스프가루다 2 - Espgaluda II, 에스프가루다 II - エスプガルーダII
[아케이드 / [MAME]/슈팅] - [MAME] 에스프가루다 - Espgaluda, エスプガルーダ




Posted by 힙합느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오오 2012.06.01 11: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98년 부터는 완전 오락실 시대였나봅니다.

    • 힙합느낌 2012.06.01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 때가 오락실의 마지막 부흥기가 아니었나 생각 합니다.
      EZ2DJ, BeatMania, 펌프, DDR등 리듬게임도 그 때즘 흥하던 기억이 나네요.

  2. 정원사 2012.06.01 1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탄막 슈팅에 비하면 쉬워 보이네요 ㅎㅎ

  3. ㅇㅇ 2012.10.04 07: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임과는 관련없지만 이 게임 전일인 Clover-TAC이 진짜 졸렬함의 극치셨제

    남에게 패턴을 보여주기 싫어서 커튼을 둘러치고 게임을 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